스태프

식당에서 일한다는 것은 음식에 대한 열정으로 숨을 쉬고 지식을 손님과 공유하는 가족의 일원이 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메인 메니져 Daniele Fumelli, 소몰리에 Federico Mazochi 와 Daniele Cacciarelli 매일 손님께 음식과 와인에 대한 그들의 지식을 공유하며 좋은 음식과 맛을 찾고 제안해 드립니다.

음식에 대한 사랑과 열정, 그 지역에 속한다는 자부심과 환대를 통해 여러 세대를 거쳐 만들어진 새로운 문화를 느끼실 수 있습니다.

요리

20년간 함께 해온 Chef. Mario Varlaro 씨가 알레씨오 레스토랑의 지속적인 요리를 맡고 계십니다.

또한 셰프를 도와주는 주방 스태프는 젊고 역동적이며 요리에 대한 호기심과 전통을 실험하는 욕구를 항상 유지하며 있습니다.

알레씨오 레스토랑은 벽과 난로, 테이블 사이에서 성인이 된 소년들에 의해 하나의 가족으로 완성이 되었습니다.

Antonio (요리사), Massimo (요리사), Abu (요리사), Daniele (요리사), Omino (요리보조),  Alim (피자이올로), Almas e Shair (주방세척), Alex (홀보조), Federico (웨이터-소몰리에, Jo (웨이터), Martino (홀보조), Andrea (홀보조) 들은 알레씨오 레스토랑의 명예를 걸고 매일 노력합니다.

요리가 궁금하신가요? 저희 요리 메뉴와 와인리스트, 수제맥주 리스트를 보시고 예약 연락주세요.